WEB1 - HTML & Internet

프로젝트의 동기

 

---

 

지금부터
생활코딩을 시작하기 전인
2010년으로 돌아가서
저의 이야기를 들려드릴게요.

저는
컴퓨터 프로그래머로 일하고 있었고,
프로그래머가 아닌 동료들과
함께 일할 기회가 많았습니다.

동료들의 요청 중에는
약간의 지식이 있으면
개발자를 통하지 않고도
스스로 해결할 수 있는 일이 많았습니다.


난해해 보이는 개념들 때문에
소통에 어려움을 겪는 동료도 많았습니다.

어느 날 문득
직장동료들에게
SQL이라는 컴퓨터 언어를
알려주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강의를 열었고 반응이 좋았습니다.

강의는 생각보다 재미있는 일이었습니다.
생각해보면
제 안에서 잠자고 있던
선생님의 기질에 눈을 뜨게 된 계기가
그때부터가 아니었을까 싶어요.

천천히 판이 커지기 시작했어요.
나중엔 꽤 큰 규모로
일반인을 대상으로도 강의하기 시작했죠.


제가 생활코딩을 시작하고 얻은 선물이 있어요.
무대 공포를 극복하게 되었다는 것이에요.

제가 알게 된 것이 있는데
누구나 사람들 앞에서 1시간 이상 말할 기회가 있다면
1시간 뒤에는 떨지 않습니다.
그런 기회가 주어지지 않기 때문에 
무대 공포를 극복할 계기가 생기지 않는 것이죠. 
생활코딩은 저에게 그런 기회를 주었습니다.
무대 공포증을 가지고 계신 분이 계신다면
여러분에게도 그런 기회가 있기를 바랄게요.

한편으론 이런 생각도 들었어요.
강의는 귀한 일이었지만
하는 쪽이나 받는 쪽이나
너무 많은 돈과 시간을 써야 했습니다.
똑같은 이야기를 계속해야 했고,
멀리 있는 사람들은 참석하지 못했습니다.

그즈음에 시대적으로 중요한 사건이 있었습니다.
바로 youtube나 vimeo 같은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들이 생겨나기 시작했어요.

이 서비스들은
무료로 영상을 공유할 수 있게 해주었어요.

저는 이것이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혁명적인 사건이라고 생각해요.

그리고 언제부턴 가는
HD 화질을 지원하기 시작했습니다.
저는 이것이 교육 역사에서
중요한 사건이라고 생각합니다.
HD 화질이 되면서
얇은 글씨를 영상으로 표현할 수 있게 되었거든요.

그때부터 저는 컴퓨터 화면을 촬영해서
동영상으로 수업을 공유하기 시작했습니다.

한번 생각해보세요.
인류 역사를 통틀어서
저처럼
누군가에게 지식을 알려주고 싶은 사람이
얼마나 많았을까요?

그런데 마침 제가 이런 일을 하고 싶은 그때에
인류 역사상 처음으로
무료 동영상 서비스들이
HD 화질을 무료로 지원하기 시작했던 것입니다.

과거에는 상상도 할 수 없는 일이었고,
미래에는 누구나 당연하게 생각할 일인데
그 한가운데에 서 있었다는 것은
정말 큰 행운이 아니었을까요?

저는
지금을 중심으로 전후 20년은
아날로그가 디지털로
오프라인이 온라인으로 전환되는
대변화의 순간이라고 생각합니다.
그 한가운데에 우리가 서 있습니다.

앞으로 1000년 뒤에 누군가는
이 시대를 부러워할지도 모릅니다. 

아무튼
저는 동영상으로 수업을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문제가 있었어요.

코딩 수업은
내용이 많기 때문에
하나의 영상으로 만들 수가 없었어요.
20시간짜리 동영상을 누가 보겠어요.
그래서 5분~10분 정도 분량으로 영상을 쪼개서
수업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그렇게 수업을 만들었더니
또 문제가 있었습니다. 


먼저 봐야 할 것과
나중에 봐야 할 것의
선후 관계가 잘 정리가 되지 않습니다.


또 영상마다
예제 코드나,
첨부 링크나,
보충설명 등이 필요한데
이것을 잘 정리 정돈하는 것이
동영상 서비스만으로는 어려웠습니다.

장애물을 만나게 된 것이죠.


저는 장애물을 만나면
가슴이 두근거리고,
불길한 예감이 들기 시작하거든요.
직접 무엇인가를

만들기 시작할 것 같은 예감 말이죠.


정신 차려보니까
종이를 꺼내놓고
무엇인가를 그리기 시작하는

자신을 발견했습니다.

 

직접 만들자 병이 또 시작된 것입니다.

 

댓글

댓글 본문
작성자
비밀번호
  1. Kijin Roh
    무엇을? 어떻게? 간단하지만 명료하고 바람직한 사고방식이란 생각이 드네요
  2. 생활꼬딩
    선생님 글을 읽다보면 인성까지 훌륭하신분이라고 생각됩니다
    이런 소중한 자료 감사합니다!!!
  3. 컴퓨터박사
    공부 시작했습니다...감사합니다!
  4. 또리맘
    정주행!
  5. 문철우
    항상 양질의 강의 감사합니다.
    크게 성공할 이고잉님!!
    4년이상 알게된 생활코딩 항상 감사하게 공부하고 있습니다 :)
    생활코딩 벳지도 너무 감사합니다 !
  6. mmoa
    좋은강의 감사합니다. 강의를 들을 때마다 정말 좋은 분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7. daaawnstar
    감사합니다 ! 지금부터 장애물을 극복해 나가려합니다 ~!
  8. 솔백아
    좋은 강의 감사합니다! 지금부터 시작이네요ㅎㅎ
  9. 민지당
    정말 감사합니다~!ㅠㅠ
  10. Dreaming_Joyy
    지식공유와 자료의 정리에 관한 문제에 대해 자신만의 해결책을 찾는다! 직접 내가!! 설레는데요???
  11. Junbum Park
    고맙습니다
  12. 윤태웅
    감사합니다!!
  13. 김성헌
    늘 감사할 따름입니다..
  14. 조현규
    선생님 영상 최고입니다..!
  15. 에코
    감사합니다.
  16. youyouch
    ㅋㅋㅋ 재밌네요
  17. 임창수
    정말 잘 듣고 있습니다.~최고입니다.
  18. straight486
    스토리가 중저음의 강사님 목소리와, 심플한 그림들과 함께 쏙쏙 들어와요^^
  19. Songhee
    ㅋㅋㅋㅋ너무 재밌어요~!
  20. 이영신
    좋은 강의 감사드립니다. 힘냅시다~^^
  21. 최인준
    마지막까지 힘내겠습니다!
  22. Sang Hyun Park
    정말 목소리 톤도 좋으시고 귀에 쏙쏙 들어오네요
    열심히 해 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3. 하빛
    진짜 멋있으십니다!! 이렇게 이미지와 함께 강의를 들으니 쏙쏙 이해될수밖에요!! 게다가 10분안의 강의라니..
    공부의욕도 올려주시고 진짜 아이디어 최고!!!!!!!!!!
  24. 홍종필
    언제 들어도 좋은 목소리.
    자정 넘어 들으면 더 집중되는 이고잉님 목소리 :)
  25. 토토랑
    아 너무 재밌네요ㅋㅋ
    그나저나 모공이 더 잘 보이는 정도로밖에 생각해본적없는 HD가 그렇게나 혁명적인 서비스였다는 걸
    처음 깨달았습니다 @@
  26. 스타일C
    역사의 시작이네요 .
  27. 이한승
    강의도 강의지만...목소리가 완전 최고
  28. 아능형
    영화 보는 것 같아요:)
  29. 에코
    감사합니다
  30. 좋은 강의 감사합니다!!
  31. TiaFenrir
    계속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32. Hyoseong Jang
    감사합니다
  33. 고현지
    좋은 강의 감사합니다! 잘 배우겠습니다~
  34. 정시훈
    제 롤모델이십니다
    항삽 감사드립니다
  35. 소라
    취업을 의해 해볼까?라는 마음으로 시작하게 됬는데...
    공감능력이 큰 건가? 적성이 조금이나마 있는건가?
    영상을 보면서 흥분되며..어서 언어를 배워 겪어보고 만들어보고 싶어졌어요!
    재밌는 설명, 쉬운 비유, 안정감 있는 목소리 감사합니다!
    눈깜짝할 사이에 하루에 7,8강씩 보게 되요!
  36. Jade Choe
    저도 직접 만들자 병때문에 프로그래밍을 시작하고, 지금 여기서 이렇게 강의를 보고있네요. 이번 코딩야학도 늦었지만 지금부터 다시 달려봅니다. 아자!
  37. Jiae Hong
    저도 오늘 보내주신 따뜻한 벼락치기 독려메일을 보고 다시 용기내어 시작했어요. 마치 웹툰 보는 것처럼 동기부여를 해주니 참 좋네요 :) 다음 편이 빨리 보고 싶어 집니다!
  38. Jeonghee Gwon
    직접 만들자 병.. 멋있어요
  39. Yunsu Park
    벼락치기 시작! 만들자 병 감사합니다!
  40. 이피
    짧은 동영상이 호기심을 유발하네요.
    지식 공유 감사 드립니다.
  41. limvely
    저도 이제야 시작합니다!! ㅎㅎㅎ 하지만 힘내서 달리겠습니다! 다같이 화이팅입니다 !!^^
  42. 욱님
    벼락치기 시작합니다!!
  43. Hongjae Jung
    프로젝트 동기가 참 순수합니다. 사람들을 도와주고자 하는 마음이 많은 사람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었다니..... 저도 벤치마킹을 많이 하겠습니다.
  44. Jungsok OH
    저도 벼락치기 시작! 벼락치기 동기 여러분들 힘내자구요!
  45. 벼락치기 시작ㅠㅠ!
  46. 반자동
    벼락치기!!!!!
  47. 박정은
    이제서야 출발합니다
  48. 김분정
    목소리 넘 좋아요~~
    시행착오를 두려워 하지않는 모습! 멋지십니다~
  49. Jihyun Lee
    다음 시작
  50. hamihyo
    소리나는 웹툰을 보는거같아용 감사합니다^^
버전 관리
egoing
현재 버전
선택 버전
graphittie 자세히 보기